장석춘 의원, 한수원 미래경영실장 부정채용 의혹 제기

장 의원, 文정부의 오만한 인사정책의 민낯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어

기사등록 : 2019.09.11 (수) 22:29:39 최종편집 : 2019.09.12 (목) 00:31:43      

[뉴스알지]=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장석춘(경북 구미을) 의원은 10일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미래경영실장을 공개모집하는 과정에서 절차상 하자가 드러나 부정채용 의혹을 제기했다.



장 의원은 “한수원은 최근 미래경영실장 공모를 진행하면서 개방형 직위가 아닌데도 사내외 공모를 추진했고, 채용절차가 진행되는 중간에 개방형으로 직제규정을 바꾸는 등 조직적으로 부정채용을 하려고 한 정황이 포착됐다”고 지적했다.

한수원은 7월 4일, 사내외 공모를 통해 미래경영실장을 선발하기 위한 서류접수를 시작했다. 19일까지 진행된 서류접수에는 총 20명이 지원했다.

이후 한수원은 선발 절차가 한창 진행 중인 지난달 23일 직제 규정(간부 정원, 직위 및 직위수 일람표)을 개정해 미래경영실장을 개방형 직위로 전환했다. 직제 규정을 개정한 이날은 14명의 서류심사 대상자가 확정된 날이다.

문제는 지난 6월 30일 미래경영실장을 끝으로 정년퇴임한 J씨가 이번 공모를 통해 채용 1순위로 낙점됐다는 것이다. 정년퇴직자가 한 달도 안 돼 직전에 근무했던 보직으로 지원하는 것은 이례적이라는 반응이 나온다.

미래경영실은 한수원의 모든 업무를 총괄하는 미래경영실은 삼성그룹 옛 미래전략실과 같은 역할을 수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한수원 내부에서는 실세 논란마저 불거지고 있다.

장석춘 자유한국당 의원은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시점에서 공기업이 단 한명을 위해 인사채용 직제를 위반하고, 채용심사 중에 직제 개정까지 강행했다는 것은 문재인 정부의 오만한 인사정책의 민낯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는 대목”이라고 비판했다.

장 의원은 “한수원의 노골적인 내 사람 감싸기식 부정 채용의 진실을 낱낱이 파헤쳐 우리 사회의 공정과 정의를 바로세우겠다”고 덧붙였다.

기사등록 : 임양춘기자 / newsrg@daum.net

# [뉴스알지]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제5회
LG
aaa
.
제15회
RNAL
구미
援먯쑁媛
형곡2동
많이 본 뉴스
김천시, ‘KBS 전국노래자랑..
군위군, 2019년 자랑스러운 군..
군위군, 위천변‘핑크뮬리'만개..
경상북도의회 박창석 의원, 공..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윤창욱 도의원, 소방공무원 근..
(사)군위군자원봉사센터, 울진..
군위군 위천수변테마공원에서..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안동 신..
공예가 재밌다! 깍고, 빚고, 물..
‘2019년 경북사랑의열매 유공..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기..
‘천년건강, 풍기인삼! 2019 영..
2019년 군위농산물 한마당 축제..
한복의 美, 세계에 알리는 한복..
서울청소년, 경북의 매력에 푹..
대한체육 새로운 100년의 출발..
건축문화 한 곳에서 만나요
군위군, 가족과 함께하는 신규..
문화로 미래여는 ‘2019경주세..
포토 뉴스
◈ 10월 18일(목) 구미시 행사를 알려드립니다.
10월 17일 구미시 우리학교 알리미
경북도, 국내 최초 안전로봇 실·검증 본격 가동
10월 17일 구미시 우리동네 알리미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