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본부, 119특별구급대, 중증 응급환자 소생률 높인다

경북도의 70%가 의료취약지역... 9월부터 구급대원 응급처치 범위 확대 시범운영

기사등록 : 2019.08.26 (월) 20:19:54 최종편집 : 2019.08.27 (화) 02:01:50      

[뉴스알지]=경북소방본부는 9월 1일부터 119구급대원의 현장응급처치 업무범위를 14종에서 21종으로 확대하여 ‘특별구급대’를 시범운영한다.



특별구급대 시행을 위해 지난 3월부터 소방청과 보건복지부의 협의된 사항을 바탕으로 구급대원에게 확대되는 응급처치에 대한 전문교육을 실시하고 응급처치 장비 8종을 갖추어 도내 19개 전 소방관서에서 19개의 특별구급대가 업무범위 확대를 위한 준비를 완료했다.



전문교육을 이수한 171명의 특별구급대원은 새롭게 구성된 대구·경북 36명의 지도의사의 의료지도를 받아 심정지 등 응급상황에서 12유도 심전도의 측정, 응급분만 시 탯줄 결찰 및 절단, 중증외상환자에 진통제 투여, 아나필락시스(중증 알레르기 반응) 환자에 약물(강심제) 투여, 심정지 환자 심폐소생술 시 약물(강심제) 투여의 5개 항목과 산소포화도·호기말 이산화탄소 측정, 간이측정기를 이용한 혈당 측정 2개 항목을 포함하는 총 7개 항목의 응급처치를 시행할 예정이다.



지난 7월 24일 10시 19분경 경북 김천시에서 벌에 20~30회 정도 쏘인 응급환자가 혈압이 떨어지고 식은땀이 나는 증상 등 벌 쏘임으로 인한 아나필락시스(중증 알레르기 반응) 증상이 관찰되어 119구급대원은 의료지도를 받아 호흡보조 및 수액처치의 응급처치를 시행했다. 그러나 특별구급대가 시행이 되면 위의 응급처치에 추가적으로 아나필락시스(중증 알레르기 반응)에 효과적인 에피네프린까지 응급처치가 가능해진다.

백승욱 구조구급과장은 “특별구급대 운영으로 119구급대원 현장응급처치 범위 확대 시범사업의 효과와 안정성을 검증받아 70%의 지역이 응급의료분야 의료취약지인 경북의 중증응급환자 소생률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기사등록 : 임양춘기자 / newsrg@daum.net

# [뉴스알지]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LG
.
구미
aaa
?
筌왖곲겫혞疫
吏곷텋湲
援먯쑁媛
많이 본 뉴스
김천시, ‘KBS 전국노래자랑..
군위군, 2019년 자랑스러운 군..
군위군, 위천변‘핑크뮬리'만개..
경상북도의회 박창석 의원, 공..
경북도의회 건설소방위원회,「..
윤창욱 도의원, 소방공무원 근..
(사)군위군자원봉사센터, 울진..
군위군 위천수변테마공원에서..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안동 신..
공예가 재밌다! 깍고, 빚고, 물..
‘2019년 경북사랑의열매 유공..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기..
‘천년건강, 풍기인삼! 2019 영..
2019년 군위농산물 한마당 축제..
한복의 美, 세계에 알리는 한복..
서울청소년, 경북의 매력에 푹..
대한체육 새로운 100년의 출발..
군위군, 가족과 함께하는 신규..
문화로 미래여는 ‘2019경주세..
경북도, 돼지 및 돼지분뇨 타시..
포토 뉴스
「구미청년 상상나래⁺ 정책참여단」발족식
구미시,  민·관·군 통합 재난대응체계 총점검
군위군, 공공비축미 대형포대(톤백) 매입 확대 시책 시연회
구미시의회, 지방의회 행동강령교육, 4대 폭력예방 교육, 인권교육